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 커뮤니티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뮤니티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페이지 정보

작성자 판도라상자 작성일17-11-20 23:00 조회4,889회 댓글0건

본문

1e09c11224570dedf0644b5f14540bdc.png

af965555f8b59b08d1dd39d45d98ba61.png

237331f480ec1c08af3e99a49b941072.png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png

2c5e8479bd52e9097419c1d4a6bc87ac.png

09b2f0a6cd129dd7649b8fdec4335695.png

84a3297100374f395142d4e1fbdf5fa6.png

884451394457e2dbf630f5f15b496c98.png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_1.png

b5cc2da2af70d082733fc294367caa23.png

43a23186f9f708396a4e3306be8cc814.png

7ce350ad0c6cff43c1eb319c2254bb11.png

506735863436b24b2c902bfa496333cb.png

82b7aeff48acd14232a49280ac0428ee.png

846023e74d9c88783409085bef1115e3.png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_2.png

0e4223266d337a4029c794707bfa01ec.png

17c94cfdc12e73a83de613575b64182e.png

3bf9d58cd92e02825673d8f9e5b0cc65.png

5e57ac8a671aa686c918ad61795b00a2.png

04eaeeaec1a9be57bae5d29175579bb9.png

7e3af6b29822db16f2c25e8faaadc1cf.png

c9fdb2ed60989693060c532ac8ba17eb.png

583234f26d76089f66617735fc26ebfd.png

d2ae0918a777c7b23abf31b08d7f2211.png
만약에 당신이 누군가를 사랑한다면, 보내주도록 하라. 타자를 이해하는 배려가 아니라, 타자를 인정하는 배려일 것이다. 생각에 머물지 않고 손과 발에 생각을 리더는 자기의 장단점을 정확히 알고 자기의 약점을 극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이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부엌 창으로 내다보면 먹이를 물고와 살핀 뒤 구멍으로 들어가 어린 새들에게 먹여주는 것이 보인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주가 변동을 적으로 보지말고 친구로 보라. 어리석음에 동참하지말고 오히려 그것을 이용해서 이익을 내라.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우리 모두는 변화의 씨앗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그것을 통해 나를 발견하고 그 동안의 말 못할 상처들로부터 해방되고, 나 또한 누군가의 치유자가 될 수 있다는 희망을 갖게 해 주는 친밀함.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함께 사는 것은 하나의 기술이다. 기술은 삶에서 필수적인 것이다. 말과 행동을 더욱 기술적으로 하도록 노력하라.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당신 또한 참 아름다운 사람의 하나일 게 분명합니다. 평화를 원한다면, 싸움을 멈춰라. 마음의 평화를 원한다면, 자신의 생각과의 싸움을 그치라. 내가 원하지 않는 바를 남에게 행하지 말라.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사람은 모든 것에 이길 수가 없으니까요. 사람은 언젠가는 반드시 집니다. 중요한 것은 그 깊이를 이해하는 것입니다. 모든 인간은 개인으로서 존중받아야 하며, 그 누구도 우상으로 숭배해서는 안된다. 서로 사랑하라. 그러나 사랑으로 구속하지는 말라.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사람을 변화시키려면 비록 작고 사소한 일일지라도 격려의 말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나는 전혀 우월하지 않다. 나는 정말 평범한 쪽에 가깝기 때문에 사람들이 좋아하는 것 같다. 남들이 말하는 자신의 평가에 집착하면 자기 발에 피가 흘러도 모른다. 나에게 있어 글이란 변화를 불러 일으킬 수 있는 한 가지 행동 양식이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때론 지혜롭고 신중한 사람도 엄청난 두려움에 빠질 수 있다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아주 작은 배려라도 좋아요. 그 작은 배려들이야말로 사랑의 실체랍니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단순한 선함이 아니라 목적있는 선함을 가져라.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이 세상에서 영예롭게 사는 가장 위대한 길은 우리가 표방하는 모습이 되는 것이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그렇지만 자기에게 진정한 부모는 지금의 부모라고 고백했습니다. 우리는 흔히 삶의 소중함을 잊고 산다. 삶이 더없이 소중하고 대단한 선물이라는 것을 깨닫지 못한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이제 사람들은 전쟁이 아무 것도 해결하지 못할 뿐 아니라 전쟁에서 이기는 것이 지는 것만큼이나 비참하다는 끔찍함을 느끼게 되었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작은 성실함은 위험한 것이며, 과도한 성실함은 치명적이리만큼 위험하다. 자유를 지키는 데 게을리하지 않는 사람만이 자유의 축복을 받을 자격이 있다. 모든 것을 가졌다 해도 친구가 없다면, 아무도 살길 원치 않을 것이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그들은 홀로 있는 시간을 즐기며 홀로 있으면서도 행복 할 수 있다.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만족은 결과가 아니라 과정에서 온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커뮤니티 목록

Total 84건 1 페이지
커뮤니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동영상도 촬영합니다. 인기글첨부파일 최고관리자 12-15 3836
공지 필름 촬영 합니다. 인기글첨부파일 최고관리자 09-29 4169
공지 사진 크기 인기글 최고관리자 10-19 10294
공지 강남스튜디오! 인기글 최고관리자 02-25 15473
공지 그냥 커뮤니티 자유게시판이지요. 인기글 최고관리자 11-02 17842
79 류화영 자연산 위엄 인기글 칠칠공 11-21 5028
78 성소 인기글 소중대 11-21 4923
77 더 스트레인 시즌4 2회 예고 인기글 티파니 11-21 4989
76 오늘 한국 vs 이란 축구 경우의 수 인기글 박영수 11-21 5071
75 직장인이 카톡 탈퇴하고 싶은 이유 인기글 김정필 11-20 4987
74 망사스타킹 구하라 인기글첨부파일 이브랜드 11-20 4958
열람중 정시 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인기글 판도라상자 11-20 4890
72 Donald Harrison - The Tropic of Cool 인기글 무브무브 11-20 4885
71 윤채경 민낯 인기글 이명률 11-20 5106
70 황승언 몸매 클라스~ ㅗㅜㅑ 인기글첨부파일 손님입니다 11-20 1732
69 불곰국 반려동물 근황.youtube 인기글 고독랑 11-20 549
68 빅토리아 시크릿 미팅 가는 모델들 무보정 직찍.jpg 인기글첨부파일 가연 11-20 561
67 레드벨벳의 장사 스타일 인기글 고고마운틴 11-20 651
66 댄스팀의 격렬함 인기글 우리호랑이 11-20 688
65 대한민국의 비자 현황 인기글 준파파 11-20 668
64 메이저리거의 1루 리드폭 인기글 아일비가 11-20 811
63 홍민정 아나운서 인기글 지미리 11-20 636
62 사나 인기글 김두리 11-20 633
61 240번 버스 원글러 최종 사과문 인기글 크리슈나 11-20 676
60 사과 먹는 여우ㅤㅤ 인기글 뼈자 11-20 645
59 쩌는 인스타 모델 클라스 인기글 코본 11-20 658
58 요즘 일본만화 특징 인기글 무한발전 11-20 485
57 논란의 댄스 영상 인기글 라이키 11-20 525
56 라붐 두바둡 과천 공연 해인 직캠 by 스피넬 인기글 아이시떼이루 11-20 529
55 일본남자와의 차이.jpg 인기글 아침기차 11-20 566
54 권혁정 교복 인기글 딩동딩 11-20 618
53 택배 인기글 가야드롱 11-20 506
52 다크나이트 보고 왔습니다 인기글 말소장 11-20 530
51 효성이 한테 뭐하냐? 인기글 윤석현 11-20 495
50 선미 - 24시간이 모자라 - 인기글 국한철 11-20 659
49 갑자기 드러누워 아파하는 수아레즈 인기글 방가르^^ 11-20 554
48 KT위즈 치어리더3 인기글 바람마리 11-19 529
47 "울산 돌고래·백두산 호랑이는 왜 죽었을까?"…부검의 병리학자 정규식 교수 인터뷰 인기글 양명민 09-07 4086
46 집사님의 이름으로 아멘 인기글 양명민 09-07 4073
45 도대체 왜?인 구단 10화 인기글 양명민 09-06 4383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78
어제
108
최대
755
전체
328,568
about me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snapsajin.com. All rights reserved.
김종삼 :010-2033-8765 카톡:artnews 상단으로
강남스튜디오